최종편집
2023-06-07 오후 5:09: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생활정보 카테고리
  구인/알바
  개인지도
  시민게시판
  기사제보

태백인터넷뉴스
상세내용
선생님 이력서
이   름 725fd51(20, 남) 아 이 디
주   소
학   교 과외경력
교습과목 희망과외비
과외가능지역
특기사항 토트넘 훗스퍼의 손흥민이 기록한 아스널전 원더골에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허더즈필드 팬들이 황당한 주장을 내세웠다.

토트넘은 지난 7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EPL 11라운드에서 &lta href="https://www.trans24.kr/" target=_blank&gt평택용달이사&lt/a&gt&ltbr /&gt아스널을 2-0으로 꺾었다. 북런던 라이벌과의 경기에서 승리한 토트넘은 7승 3무 1패(승점 24)를 기록하며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북런던 더비에서의 주인공은 손흥민이었다. 특히 전반 13분 손흥민의 선취골은 그야말로 예술이었다. 토트넘의 역습 과정에서 케인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드리블을 하며 아스널 골문을 향해 달려갔고 이내 공간이 나오자 망설임 없이 &lta href="https://trukfox.tk/%ed%8f%ac%ec%9e%a5%ec%9d%b4%ec%82%ac/" target="_blank"&gt인천포장이사&lt/a&gt 슈팅을 날렸다. 슈팅은 아름다운 곡선을 그리며 그대로 아스널의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lta href="https://www.sadarisky.shop/" target="_blank"&gt동장구사다리차&lt/a&gt
번리전에서 인생골을 넣은 지 정확히 1년이 흐른 시점에 손흥민은 같은 장소에서 또 다른 원더골을 제조하며 월드클래스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이와 같은 손흥민의 골에 허더즈필드 팬들은 "손흥민은 조쉬 코로마를 따라했다"라며 어림도 없는 비교를 시도했다.

북런던 더비에 앞서 하루 전인 6일(한국시간) 허더즈필드는 QPR과 잉글랜드 챔피언십 경기를 치렀다. 전반 3분 허더즈필드의 조쉬 코로마는 왼쪽 하프라인 진영부터 드리블을 시도했고 QPR의 페널티킥 박스 근처 앞에서 오른발로 접은 뒤 &lta href="https://www.sadarisky.shop/" target="_blank"&gt동장구사다리차&lt/a&gt 감아차기 슈팅을 시도했다. 볼은 그대로 골문 우측 상단을 향했고 골키퍼의 손을 지나치며 득점에 성공했다.

손흥민과 비슷한 패턴으로 득점에 성공하긴 했으나 애초에 비교하기 어려운 경기였다. 하지만 허더즈팬들은 이에 "손흥민은 분명 경기 하루 전에 코로마의 경기를 시청 했어", "손흥민은 그 골을 넣기 위해 코로마로부터 수업을 받았어", "손흥민이 따라했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교습방침 토트넘 훗스퍼의 손흥민이 기록한 아스널전 원더골에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허더즈필드 팬들이 황당한 주장을 내세웠다.

토트넘은 지난 7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EPL 11라운드에서 &lta href="https://www.trans24.kr/" target=_blank&gt평택용달이사&lt/a&gt&ltbr /&gt아스널을 2-0으로 꺾었다. 북런던 라이벌과의 경기에서 승리한 토트넘은 7승 3무 1패(승점 24)를 기록하며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북런던 더비에서의 주인공은 손흥민이었다. 특히 전반 13분 손흥민의 선취골은 그야말로 예술이었다. 토트넘의 역습 과정에서 케인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드리블을 하며 아스널 골문을 향해 달려갔고 이내 공간이 나오자 망설임 없이 &lta href="https://trukfox.tk/%ed%8f%ac%ec%9e%a5%ec%9d%b4%ec%82%ac/" target="_blank"&gt인천포장이사&lt/a&gt 슈팅을 날렸다. 슈팅은 아름다운 곡선을 그리며 그대로 아스널의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lta href="https://www.sadarisky.shop/" target="_blank"&gt동장구사다리차&lt/a&gt
번리전에서 인생골을 넣은 지 정확히 1년이 흐른 시점에 손흥민은 같은 장소에서 또 다른 원더골을 제조하며 월드클래스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이와 같은 손흥민의 골에 허더즈필드 팬들은 "손흥민은 조쉬 코로마를 따라했다"라며 어림도 없는 비교를 시도했다.

북런던 더비에 앞서 하루 전인 6일(한국시간) 허더즈필드는 QPR과 잉글랜드 챔피언십 경기를 치렀다. 전반 3분 허더즈필드의 조쉬 코로마는 왼쪽 하프라인 진영부터 드리블을 시도했고 QPR의 페널티킥 박스 근처 앞에서 오른발로 접은 뒤 &lta href="https://www.sadarisky.shop/" target="_blank"&gt동장구사다리차&lt/a&gt 감아차기 슈팅을 시도했다. 볼은 그대로 골문 우측 상단을 향했고 골키퍼의 손을 지나치며 득점에 성공했다.

손흥민과 비슷한 패턴으로 득점에 성공하긴 했으나 애초에 비교하기 어려운 경기였다. 하지만 허더즈팬들은 이에 "손흥민은 분명 경기 하루 전에 코로마의 경기를 시청 했어", "손흥민은 그 골을 넣기 위해 코로마로부터 수업을 받았어", "손흥민이 따라했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자기소개 토트넘 훗스퍼의 손흥민이 기록한 아스널전 원더골에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허더즈필드 팬들이 황당한 주장을 내세웠다.

토트넘은 지난 7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EPL 11라운드에서 &lta href="https://www.trans24.kr/" target=_blank&gt평택용달이사&lt/a&gt&ltbr /&gt아스널을 2-0으로 꺾었다. 북런던 라이벌과의 경기에서 승리한 토트넘은 7승 3무 1패(승점 24)를 기록하며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북런던 더비에서의 주인공은 손흥민이었다. 특히 전반 13분 손흥민의 선취골은 그야말로 예술이었다. 토트넘의 역습 과정에서 케인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드리블을 하며 아스널 골문을 향해 달려갔고 이내 공간이 나오자 망설임 없이 &lta href="https://trukfox.tk/%ed%8f%ac%ec%9e%a5%ec%9d%b4%ec%82%ac/" target="_blank"&gt인천포장이사&lt/a&gt 슈팅을 날렸다. 슈팅은 아름다운 곡선을 그리며 그대로 아스널의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lta href="https://www.sadarisky.shop/" target="_blank"&gt동장구사다리차&lt/a&gt
번리전에서 인생골을 넣은 지 정확히 1년이 흐른 시점에 손흥민은 같은 장소에서 또 다른 원더골을 제조하며 월드클래스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이와 같은 손흥민의 골에 허더즈필드 팬들은 "손흥민은 조쉬 코로마를 따라했다"라며 어림도 없는 비교를 시도했다.

북런던 더비에 앞서 하루 전인 6일(한국시간) 허더즈필드는 QPR과 잉글랜드 챔피언십 경기를 치렀다. 전반 3분 허더즈필드의 조쉬 코로마는 왼쪽 하프라인 진영부터 드리블을 시도했고 QPR의 페널티킥 박스 근처 앞에서 오른발로 접은 뒤 &lta href="https://www.sadarisky.shop/" target="_blank"&gt동장구사다리차&lt/a&gt 감아차기 슈팅을 시도했다. 볼은 그대로 골문 우측 상단을 향했고 골키퍼의 손을 지나치며 득점에 성공했다.

손흥민과 비슷한 패턴으로 득점에 성공하긴 했으나 애초에 비교하기 어려운 경기였다. 하지만 허더즈팬들은 이에 "손흥민은 분명 경기 하루 전에 코로마의 경기를 시청 했어", "손흥민은 그 골을 넣기 위해 코로마로부터 수업을 받았어", "손흥민이 따라했네"라는 반응을 보였다.

     


방문자수
  전체 : 236,283,016
  어제 : 41,255
  오늘 : 4,671
태백정선인터넷뉴스 | 강원도 태백시 상장로 88 102호 | 제보광고 033-553-2800 | 팩스 033-553-4411│대표·발행·편집인 오형상 | 사업자등록번호 358-27-00624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보기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7.4.5 | 발행일 2007.5.6 | 등록번호 강원 아00015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형상
Copyright by t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tbnews2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