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1-23 오후 12:54: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생활정보 카테고리
  구인/알바
  개인지도
  시민게시판
  기사제보

태백인터넷뉴스
상세내용
선생님 이력서
이   름 2gfd1(20, 남) 아 이 디
주   소
학   교 과외경력
교습과목 희망과외비
과외가능지역
특기사항 일본 언론이 미국 애플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12를 구성하는 부품 중 한국산 부품의 비중이 미국, 일본을 제치고 가장 크다고 보도했다. 한국산 부품은 전작인 아이폰11에서 1위였던 미국을 제쳤고 일본과는 격차를 더욱 벌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 때문에 일본 내에선 “일본 기술만의 강점이 갈수록 사라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왔다.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은 도쿄에 있는 모바일 기기 조사업체인 ‘포말하우트 테크노 솔루션’이 아이폰12를 분해한 결과를 토대로 부품을 가격 기준 분석해봤더니 한국산 부품의 비중이 가장 컸다고 21일 보도했다.보도에 따르면 포말하우트는 아이폰12의 원가를 373달러(약 41만6천641원)로 추정했는데 이 가운데 한국산 부품의 가격 비율이 27.3%에 달했다.미국산 부품이 25.6%로 2위였고 이어 일본 13.2%, 대만 12.1%, 중국 4.7%의 순이었다.작년 가을에 출시된 아이폰11과 비교하면 한국 부품의 가격 비율은 9.1%p 상승했으며 미국 부품과 일본 부품의 비율은 각각 0.2%p, 0.6%p 하락했다.신문은 아이폰12의 한국 의존도가 커진 것은 디스플레이의 영향이 크다고 분석했다. 애플은 아이폰12의 디스플레이로 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올레드·OLED)을 채용했는데 삼성디스플레이의 올레드 제품을 채택했다.해당 패널 부품의 가격은 70달러이며 삼성전자가 공급한 플래시메모리 가격은 19.2달러, SK하이닉스가 납품한 D램 가격은 12.8달러 수준으로 추정됐다.한편 그간 애플에 주요 디스플레이를 납품했던 일본 업체저팬디스플레이(JDI)는 아이폰12 시리즈 부품 공급에는 참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닛케이는 소니, 파나소닉 등 일본 기업이 올레드 디스플레이 개발에서 선두에 섰으나
교습방침 일본 언론이 미국 애플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12를 구성하는 부품 중 한국산 부품의 비중이 미국, 일본을 제치고 가장 크다고 보도했다. 한국산 부품은 전작인 아이폰11에서 1위였던 미국을 제쳤고 일본과는 격차를 더욱 벌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 때문에 일본 내에선 “일본 기술만의 강점이 갈수록 사라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왔다.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은 도쿄에 있는 모바일 기기 조사업체인 ‘포말하우트 테크노 솔루션’이 아이폰12를 분해한 결과를 토대로 부품을 가격 기준 분석해봤더니 한국산 부품의 비중이 가장 컸다고 21일 보도했다.보도에 따르면 포말하우트는 아이폰12의 원가를 373달러(약 41만6천641원)로 추정했는데 이 가운데 한국산 부품의 가격 비율이 27.3%에 달했다.미국산 부품이 25.6%로 2위였고 이어 일본 13.2%, 대만 12.1%, 중국 4.7%의 순이었다.작년 가을에 출시된 아이폰11과 비교하면 한국 부품의 가격 비율은 9.1%p 상승했으며 미국 부품과 일본 부품의 비율은 각각 0.2%p, 0.6%p 하락했다.신문은 아이폰12의 한국 의존도가 커진 것은 디스플레이의 영향이 크다고 분석했다. 애플은 아이폰12의 디스플레이로 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올레드·OLED)을 채용했는데 삼성디스플레이의 올레드 제품을 채택했다.해당 패널 부품의 가격은 70달러이며 삼성전자가 공급한 플래시메모리 가격은 19.2달러, SK하이닉스가 납품한 D램 가격은 12.8달러 수준으로 추정됐다.한편 그간 애플에 주요 디스플레이를 납품했던 일본 업체저팬디스플레이(JDI)는 아이폰12 시리즈 부품 공급에는 참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닛케이는 소니, 파나소닉 등 일본 기업이 올레드 디스플레이 개발에서 선두에 섰으나
자기소개 일본 언론이 미국 애플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12를 구성하는 부품 중 한국산 부품의 비중이 미국, 일본을 제치고 가장 크다고 보도했다. 한국산 부품은 전작인 아이폰11에서 1위였던 미국을 제쳤고 일본과는 격차를 더욱 벌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 때문에 일본 내에선 “일본 기술만의 강점이 갈수록 사라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왔다.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은 도쿄에 있는 모바일 기기 조사업체인 ‘포말하우트 테크노 솔루션’이 아이폰12를 분해한 결과를 토대로 부품을 가격 기준 분석해봤더니 한국산 부품의 비중이 가장 컸다고 21일 보도했다.보도에 따르면 포말하우트는 아이폰12의 원가를 373달러(약 41만6천641원)로 추정했는데 이 가운데 한국산 부품의 가격 비율이 27.3%에 달했다.미국산 부품이 25.6%로 2위였고 이어 일본 13.2%, 대만 12.1%, 중국 4.7%의 순이었다.작년 가을에 출시된 아이폰11과 비교하면 한국 부품의 가격 비율은 9.1%p 상승했으며 미국 부품과 일본 부품의 비율은 각각 0.2%p, 0.6%p 하락했다.신문은 아이폰12의 한국 의존도가 커진 것은 디스플레이의 영향이 크다고 분석했다. 애플은 아이폰12의 디스플레이로 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올레드·OLED)을 채용했는데 삼성디스플레이의 올레드 제품을 채택했다.해당 패널 부품의 가격은 70달러이며 삼성전자가 공급한 플래시메모리 가격은 19.2달러, SK하이닉스가 납품한 D램 가격은 12.8달러 수준으로 추정됐다.한편 그간 애플에 주요 디스플레이를 납품했던 일본 업체저팬디스플레이(JDI)는 아이폰12 시리즈 부품 공급에는 참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닛케이는 소니, 파나소닉 등 일본 기업이 올레드 디스플레이 개발에서 선두에 섰으나

     


방문자수
  전체 : 190,435,114
  어제 : 51,205
  오늘 : 5,215
태백정선인터넷뉴스 | 강원도 태백시 상장로 88 102호 | 제보광고 033-553-2800 | 팩스 033-553-4411│대표·발행·편집인 오형상 | 사업자등록번호 358-27-00624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보기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7.4.5 | 발행일 2007.5.6 | 등록번호 강원 아00015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형상
Copyright by tj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tjinews@hanmail.net